영주 학원發 등 코로나19 확진자 28일 4명 추가… 지역 누적 430명

  • 손병현
  • |
  • 입력 2021-11-28 14:58   |  수정 2021-11-28 15:01
2021112801000841100033851
영주시 백신접종센터 전경.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에서 28일 4명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지역의 누적 확진자는 430명으로 늘어났다.

영주시에 따르면 이날 확진자 4명 중 2명은 지역 소재 학원 관련 확진자로 지난 17일부터 이 학원 관련 확진자는 39명이다.

학원 관련 신규 확진자 2명은 다른 지역 소재 생활 치료센터 동반 입소 중 증상발현에 따른 진단검사 결과 양성판정을 받아 이동 동선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나머지 2명은 다른 지역 거주 외국인과 지역 거주인으로 모두 전날 증상발현에 따라 선제검사를 한 결과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영주시는 이들 2명의 확진자에 대한 역학 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추가 격리하고 공개범위 내 정보를 안전문자와 홈페이지, SNS를 통해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영주시 관계자는 "도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해서 발생하는 등 확산세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마스크 쓰기, 실내 환기 등 개인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코로나19 바이러스 잠복기와 무증상 확진을 고려해 다른 지역을 방문하거나 의심 증상 발생 시 적극적으로 선제검사를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28일 0시 기준 영주시 확진자 중 58명이 입원 치료 중이며 58명이 자가격리 중이다. 백신 접종은 전체 1차 백신 접종률이 83.78%, 2차 접종률이 80.50%며, 소아·청소년 예방접종은 1차 52.56%, 2차 31.27%를 기록하고 있다.
손병현기자 why@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