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사회는 지금] 대구안실련 "캠프워커 정화 '최고수준' 결정 환영"

  • 박준상
  • |
  • 입력 2021-12-27   |  발행일 2021-12-28 제10면   |  수정 2021-12-27 14:45

대구 시민단체가 캠프워커 반환부지의 정화기준을 최고 수준으로 정한 것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은 27일 성명을 내고 "국방부가 토양 및 지하수 환경오염 정화기준을 '1지역'으로 설정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안실련은 "반환부지의 오염 정도·정화과정 등 모든 정보가 투명하게 공개되도록 계속해서 요구했다"면서 "'1지역' 기준 수용으로 완벽한 정화작업 후 캠프워커 반환부지가 시민에게 돌아올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구시는 캠프워커 부지 전체 사업구역에 '1지역 기준'을 적용해 환경오염정화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1지역은 주거의 용도로 사용되는 부지가 해당한다. 학교용지, 공원, 묘지 등도 포함된다.
박준상기자 junsang@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