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산단 외투단지 LCD용 광학필름 제조업체 화재…대응 2단계 발령

  • 조규덕
  • |
  • 입력 2022-10-04 18:33  |  수정 2022-10-04 18:37
KakaoTalk_20221004_181434629
KakaoTalk_20221004_183016181

4일 오후 5시25분쯤 구미 구포동 구미국가산업단지 외국인투자단지 내 LCD용 광학필름 제조업체에서 불이 났다.

신고를 접한 소방당국은 진화 인력 106명과 차량 43대를 투입해 불을 끄고 있다.

현재 대응 2단계를 발령했으며, 소방본부장이 현장을 지휘하고 있다.

다행히 공장 관계자 등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인근 건물 연소확대를 저지하기 위해 방어선을 구축하고 있다.

불이 나자 구미시는 주민들에게 안전안내문자를 통해 "해당 지역을 우회하라"고 안내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화재 진압 후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규덕기자 kdcho@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