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 정체전선 영향으로 대구경북에도 비 소식…일부 최대 100㎜

  • 이자인
  • |
  • 입력 2022-08-15   |  발행일 2022-08-16 제9면   |  수정 2022-08-15 15:12
2022081501000450000017721
더위를 식혀줄 비가 내렸던 지난달 11일 대구 수성못 산책로에서 시민들이 비와 함께 꽃을 구경하며 산책하고 있다. 윤관식기자

이번 주에도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대구경북지역에 비 소식이 이어지겠다. 다만, 지난 주처럼 강한 비는 지속되지 않을 전망이다.

15일 기상청은 정례 브리핑에서 "정체전선이 북서쪽에서 남동쪽으로 남하하는 동안 북서쪽에서 영향을 주는 티벳 고기압이 강해지면서 정체전선의 남하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며 "정체전선이 17일까지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고 예보했다.

이날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구경북 지역엔 15일 밤부터 경북 북부를 중심으로 비가 내리기 시작해 16~17일 대구경북 대다수 지역에 비가 내리겠다.

15~17일 예상 강수량은 대구경북 내륙 30~100㎜, 경북 동해안·울릉도·독도 10~60㎜이며 16일 새벽~아침 사이에는 시간당 30~50㎜ 정도 강한 비가 집중되겠다. 다만 지난 주처럼 강하게 쏟아붓는 강수는 없을 예정이다.

호우주의보가 내려졌던 지난 10~12일 누적 강수량은 경북 문경(동로) 206.5㎜, 영주(부석) 164㎜ 등이었다. 대구지역에도 13일 집중호우로 달성(옥포)이 46㎜로 최대 누적 강수량을 기록했다.

비가 내리면서 한동안 치솟았던 낮 최고기온도 당분간 낮아지겠다. 16~17일 대구경북 낮 최고기온 27~32℃ 로 예보됐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정체전선의 남하로 기온이 낮아지기 시작하면서 일부 지역에서 폭염특보가 해제될 가능성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이자인기자 jainlee@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