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32사단 신병교육 중 수류탄 사고 발생…훈련병 1명 사망, 간부 1명 부상

  • 정지윤
  • |
  • 입력 2024-05-21 11:50  |  수정 2024-05-21 11:53  |  발행일 2024-05-21
C0A8CA3C0000015A92916E9000027F68_P4
연합뉴스.

육군 제32보병사단 신병교육대에서 훈련 도중 수류탄이 터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군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0분쯤 세종시에 있는 육군 32사단에서 진행된 수류탄 투척 훈련 도중 수류탄이 터지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훈련을 받던 A 훈련병이 심정지 상태로 국군대전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훈련을 지휘하던 소대장 B상사는 손, 팔 등에 중상을 입고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군 당국과 경찰은 A 훈련병이 수류탄 핀을 뽑은 뒤 던지는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현장 조사를 진행 중이다.

육군 관계자는 "사망 장병과 가족에게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겠다"고 했다.

정지윤기자 yooni@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정지윤 기자

영남일보 정지윤 기자입니다.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