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단양군‘폐철도 관광자원화’협약

  • 김제덕
  • |
  • 입력 2019-06-03   |  발행일 2019-06-03 제9면   |  수정 2019-06-03
중앙선복선화사업 유휴부지 개발

[영주] 영주시와 충북 단양군이 중앙선복선화사업에 따른 폐철도의 관광자원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영주시는 지난달 31일 단양군청회의실에서 장욱현 영주시장과 류한우 단양군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폐철도 관광자원화사업 공동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에 따라 철도 유휴부지가 발생되는 구간 가운데 양 시·군 경계지역이면서 인근 지역과의 공동개발이 필요한 죽령역~희방사역 구간에 대해 공동사업을 추진한다. 주요 협약은 △폐철도 관광자원화사업 공동용역 추진 △철도유휴부지 활용 심의위원회 제안서 공동 제출 △보조사업비(국·도비) 확보 및 민간사업자 공모 등이다.

김제덕기자 jedeog@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