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 붕괴현장 매몰 2명 구조 “의식 명료”

  • 입력 2019-12-02   |  수정 2019-12-02
과천 붕괴현장 매몰 2명 구조 “의식 명료”
1일 경기도 과천시 중앙동 한 오피스텔 신축공사장 근로자 매몰 사고 현장에서 소방 관계자들이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경기 과천시의 한 오피스텔 신축 현장에서 붕괴사고로 작업자 2명이 매몰됐다가 3시간여 만에 구조됐다. 1일 오전 9시40분께 과천시 중앙동 오피스텔 신축공사 현장에서 기존 단층 짜리 건물 철거 중 천장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근로자 2명이 매몰돼 소방당국이 구조 작업을 벌였다. 1명은 하반신이 구조물에 깔렸고, 또 다른 1명은 건물 안쪽에서 움직이지 못하는 상태였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당국은 사고 발생 3시간여 만인 낮 12시50분께 2명을 모두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다.

부상자들은 의식이 명료하고 대화도 가능한 상태로 전해졌다. 경찰은 공사 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고 현장은 건물 3개 동을 짓는 공사 현장으로, 기존에 있던 건물을 철거 중이었다. 연합뉴스

사회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