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하명수사 관여 의혹”…김부겸 의원 대국민 사과 촉구

  • 민경석
  • |
  • 입력 2019-12-05   |  발행일 2019-12-05 제5면   |  수정 2019-12-05
“청와대 하명수사 관여 의혹”…김부겸 의원 대국민 사과 촉구

정순천 자유한국당 수성구갑 당협위원장<사진>이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의원(수성구갑)이 청와대의 울산시장 하명수사 지시에 관여했다는 의혹과 관련, 대국민 사과를 촉구했다.

정 위원장은 4일 보도자료를 내고 “김 의원이 장관 재임 당시 울산경찰청을 방문한 것을 ‘지극히 공식적인 행사’라고 했지만, 지방선거 직전에 유독 울산경찰청을 방문한 것이 어떻게 정상적으로 볼 수 있느냐”라며 “황운하 전 울산경찰청장 말대로 행안부 장관이 지방경찰청을 공식적으로 방문하는데 중간에 다리를 놓는 메신저가 있다는 의혹이 불거지는 것은 이상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권력형 선거 공작 게이트 의혹에 연루된 김 의원은 즉각 당시의 사실관계를 국민앞에 낱낱이 밝히길 바란다”고 했다.

민경석기자

정치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