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차기작 '교섭'으로 스크린 컴백

  • 입력 2020-02-21   |  수정 2020-02-21

 

37.jpg
연합뉴스

 최근 종영한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으로 다시 한번 전성기를 맞은 현빈이 스크린으로 돌아온다.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는 21일 현빈이 차기작으로 영화 '교섭'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교섭'은 중동에서 발생한 한국인 납치 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로, 한국인 인질들을 구하고자 낯선 땅에서 고군분투하는 외교관과 국정원 요원 이야기를 그린다. 현빈과 함께 황정민이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리틀 포레스트'의 임순례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소속사는 "해외 로케이션을 앞두고 있으며 현빈은 전작과 또 다른 선 굵은 연기를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연예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