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호 무소속 후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현금 지급" 촉구

  • 김기태
  • |
  • 입력 2020-04-05   |  수정 2020-04-05
2020040501000170400006811
박승호 무소속 포항남울릉 국회의원 후보

【포항】박승호 무소속 포항남울릉 국회의원 후보는 5일 정부 코로나19 대응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방식과 관련, “정부가 종이상품권과 전자화폐 등으로 지급 결정한 것은 현실을 너무 모르는 것이며, 현금으로 지급할 것을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박 후보는 “5월 지급시기도 문제가 있지만 빠를수록 좋다. 종이 상품권의 경우 발행업무를 담당하는 조폐공사는 한 달에 1억장 발행이 한계로, 이마저도 3월 발행물량 3천300만장과 비교하면 3배가 넘는 수준”이라며 “지금 영세서민들은 지원금으로 금융이자, 월세, 각종 공과금을 내야 하는 실정인데 상품권을 받아주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이어 “일단 현금과 상품권·전자화폐를 5:5 비율로 지급해 급한 대로 한 고비를 넘기고 미비한 점은 보완하고 고민해야 한다”며 “아울러 대상자 선정과 관련 하위 70%지원이 아닌 위기 가정에 대한 지원을 늘리며, 영세자영업자 등을 위해서 소득과 근로자의 임금을 우선 보전할 수 있는 별도의 지원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기태기자 ktk@yeongnam.com

정치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