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빅데이터 기반 대기환경 대응 시스템 구축 나선다!

  • 마창성
  • |
  • 입력 2023-06-30 17:10  |  수정 2023-06-30 17:10  |  발행일 2023-06-30
버스정류장 대기환경 데이터 수집·분석을 통한 대기환경 대응시스템 구축


포항시, 빅데이터 기반 대기환경 대응 시스템 구축 나선다!
포항시는 최근 행정안전부, 한국지역정보개발원(KLID)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빅테이터 기반으로 한 대개환경 구축사업'착수보고회를 가졌다.<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빅테이터를 기반으로 한 대개환경 구축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포항시는 최근 시청내 9층 중회의실에서 사업 추진을 위해 행정안전부, 한국지역정보개발원(KLID), 관련 부서 공무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착수보고회를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3년 첨단 정보기술 활용 공공서비스 촉진 공모사업'에 선정돼 조달청 협상에 의한 계약으로 지난달 26일 사업자를 선정하고, 올해 11월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시는 버스정류장 80개소에 IoT대기환경 센서를 설치해 빅데이터 분석 기반 대기환경 통합관리시스템를 구축하고, 그에 따른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도로 청소 스마트 관리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버스정류장 이용환경 개선뿐 아니라 수집된 대기환경 정보를 바탕으로 장기적으로 미세먼지 예측 등 다양한 정책 마련에 지원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정경원 포항시 자치행정실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포항시의 대기환경에 대한 데이터를 확보하고 분석을 통해 시민들에게 더 나은 환경정책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마창성기자 mcs12@yeongnam.com

기자 이미지

마창성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북지역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