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ABB빅쇼 성료…1만8천명 참관, 624억 수출·구매상담

  • 최시웅
  • |
  • 입력 2023-11-13 11:39  |  수정 2023-11-13 13:07  |  발행일 2023-11-14 제3면
ICT융합엑스포·메타버스 박람회·ABB 해커톤 대회 동시 개최
8일~10일 엑스코서 154개사 535부스 전시
2023111301000412600015921
8일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2023 대구 메타버스 박람회'를 찾은 시민들이 부스를 돌며 최신 메타버스 기술을 체험하고 있다. 이현덕기자 lhd@yeongnam.com
clip20231113101502
8~10일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ABB 빅쇼'에서 '2023 대·중소기업 비즈매칭데이'가 진행됐다. <대구시 제공>

대구가 올해 야심차게 선보인 'ABB(인공지능·블록체인·빅데이터) 빅쇼(Big Show)'가 성황리에 폐막했다. 행사가 열린 3일동안 1만 8천여명이 다녀갔고, 기업들간엔 총 624억원 상당의 구매 및 수출 상담이 이뤄졌다.

ABB 빅쇼는 지난 8~10일 '모두가 주인공, ABB가 연결하는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엑스코에서 개최됐다. '메타버스 박람회'와 '대한민국 ICT 융합 엑스포' 'ABB 해커톤대회'가 동시에 열려 1만8천여명의 참관객이 찾는 등 많은 관심 속에 진행됐다.

올해 첫선을 보인 메타버스 박람회는 총 29개 기업, 52부스가 참가했다. 메타버스 콘텐츠와 최신 기술을 전시해 시민들의 이목을 끌었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메타버스 특별체험관도 운영했다.

메타버스 기술과 융합 서비스를 주제로 한 '대구 메타버스 콘퍼런스'도 열렸다.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과 메타버스' 를 주제로 한 기조 강연을 시작으로 5개의 강연을 선보였으며 메타버스의 현재와 미래, 진화, 전망 등을 엿볼 수 있었다.

박람회 참가 기업들의 비즈니스 활동을 지원하고 산·학·관 협력을 위한 '비즈니스네트워킹'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메타버스 최신 기술을 놓고 다양한 기업이 소통하며 협력하는 교류의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

18회째를 맞은 대한민국 ICT 융합 엑스포엔 125개사(483개 부스)가 참가했다. 특히, 국내 39개 대기업·공공기관이 참여한 '대·중소기업 비즈매칭데이'를 통해 311건(386억원 상당)의 구매 상담이 진행됐다. 수출상담회엔 이탈리아, 싱가포르 등 7개국 17개 기업이 참가해 140건(1천800만달러 상당·238억원 )의 상담 성과를 냈다.

1박 2일(9~10일) 동안 펼쳐진 ABB 해커톤 대회 본선은 전국 140여 유망 인재가 모여 'ABB 기술을 이용한 대구 사회문제 해결'을 주제로 경쟁했다. △인공지능·빅데이터 △블록체인 등 2개 분야에서 각각 메이커톤(주제 관련 서비스 또는 시제품 개발), 아이디어톤(주제 관련 아이디어 및 실현 방안 제안) 2개 종목 등 총 4개 종목에서 겨뤘다.

보안 취약점을 찾아 분석하고 대책을 마련하는 '보안 경진대회'도 함께 열렸다.
이번 행사엔 국제학술대회인 'IHCI 2023(인간과 컴퓨터 상호작용 연구 관련 국제학술대회)'와 'BWCCA&3PGCIC 2023(광역무선 컴퓨팅과 클라우드 인터넷 컴퓨팅 관련 국제학술대회)'가 진행됐다. 전 세계에서 모인 해당 분야 전문가 450여명이 행사 위상을 더했다.

최운백 대구시 미래혁신성장실장은 "ABB 빅쇼는 대구 50년을 이끌어갈 5대 신산업 중 하나인 ABB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만나보는 소중한 기회였다"며 "지역 디지털 혁신 거점인 수성알파시티를 중심으로 ABB 산업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시웅기자 jet123@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최시웅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제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