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조수진 사퇴 지역인 서울 강북을에 한민수 대변인 전략공천

  • 정지윤
  • |
  • 입력 2024-03-22 14:21  |  수정 2024-03-22 14:21  |  발행일 2024-03-22
AKR20240322072100001_01_i_org
더불어민주당 한민수 대변인.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조수진 변호사가 '아동 성범죄 변호' 논란으로 서울 강북을 후보에서 사퇴하자 해당 지역에 친명(친이재명)계 한민수 대변인을 전략공천했다.

22일 강민석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재명 당 대표는 위임받은 당무위원회와 최고위원회의 권한으로 서울 강북을 후보로 한민수 대변인을 의결 및 인준했다"고 했다.

이 대표는 강 대변인을 통해 "조 후보의 사퇴가 안타깝다. 윤석열 정권 심판에 작은 방해조차 되지 않겠다는 조 후보의 뜻을 존중한다"면서 "조 후보의 뜻을 수용해 정권 심판과 국민승리로 화답하겠다"고 했다.

한 대변인은 국민일보 정치부장 출신으로 문희상 국회의장 시설 국회 대변인, 박병석 국회의장 때는 정무수석비서관을 거쳤다. 지난해 9월 당 대변인으로 임명됐다.

이날 새벽 조 변호사는 페이스북에 "제가 완주한다면 선거 기간에 이 논란은 계속될 것이다"면서 후보직에서 물러났다.

정지윤기자 yooni@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정지윤 기자

영남일보 정지윤 기자입니다.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정치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