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희 예비후보, '코로나 19 확산 방지 의료 봉사 자원'

  • 진식
  • |
  • 입력 2020-02-25   |  수정 2020-02-25
[4·15 총선 프리즘]
김영희

미래통합당 김영희 예비후보(대구 동구을)가 25일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한 의료 봉사 활동에 자원했다'고 밝혔다.

간호장교 출신인 김 예비후보는 "보건복지부는 대구지역 코로나 19 선별검사 대상자를 기존 신천지 집회 참가자, 접촉자 등 고위험군에서 일상적인 감기 증상자까지 확대 시행함으로써 부족한 의료인을 모집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대구경북지역 코로나 19 확진자의 폭발적 증가로 대구시민들은 패닉 상태"라며 "대구를 혼란과 분노로 뒤흔들어 놓은 것은 정부의 안일하고 소극적 대응"이라고 지적했다.

김 예비후보는 "지금은 잘잘못을 논하기 보다 우선 함께 힘을 합쳐 코로나 19를 극복할 때"라며 "이번 위기가 종료된 후 현 정부를 심판하자"고 했다.
진식기자 jins@yeongnam.com

정치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