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준 예비후보, "정부가 '마스크 공급체계' 점검 나서라"

  • 진식
  • |
  • 입력 2020-02-25   |  수정 2020-02-25
[4·15 총선 프리즘]
2020022501001093900046401

미래통합당 홍석준 예비후보(대구 달서구갑)가 5일 "정부가 '마스크 공급체계'를 직접 점검하라"고 밝혔다.

홍 예비후보는 "코로나 19 사태로 마스크 국내수급에 큰 차질이 예상되고 있으며, 마스크를 사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서는 등 국민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며 이같이 요구했다.

그는 "정부에서 마스크를 적극 수매해 공급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런 줄서기 현상이 벌어지고 있는 것은 국내 생산량 부족과 공급체계상의 문제인 만큼, 정부가 나서 생산과 공급체계를 점검하는 등 안정적 수급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주문했다.
진식기자 jins@yeongnam.com

정치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