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용 예비후보, 코로나19 방역 봉사활동 나서

  • 민경석
  • |
  • 입력 2020-02-28   |  수정 2020-02-28
【 4·15 총선 프리즘】
정희용
미래통합당 정희용 예비후보(고령-성주-칠곡)

미래통합당 정희용 예비후보(고령-성주-칠곡)가 27일 칠곡 석적읍 지역아동센터와 왜관읍 북부버스정류장 등지에서 '코로나 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방역 봉사활동을 펼쳤다.

정 예비후보는 "비좁은 밀집 공간에 많은 사람이 몰려 있는 시설에 코로나 19가 발생할 경우 감염 확산속도 및 피해가 심각할 수밖에 없다"며 "지역내 노인·장애인 시설과 지역아동센터, 복지관 등 취약시설에 방역작업이 필요한 만큼 개인 위생관리와 방역에 모두가 동참해야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자발적 참여 의사를 밝힌 민간의료진과 자원봉사자가 계속 늘고 있고 '힘내라 경북'을 외치며 이번 사태를 함께 극복하자는 국민의 따뜻한 격려와 응원이 줄을 잇고 있다"고 했다.

정 예비후보는 정부·여당의 대응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냈다. 그는 "정부의 감염병 초기대응 실패와 여당의 연이은 말실수는 국민적 공분이 높다"며 "정부는 즉시 중국 전역 방문 외국인의 추가 입국을 막고 대구경북 지원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요구했다.
민경석기자 mean@yeongnam.com

정치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