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역 출발 백두대간 협곡열차 운행 시각 조정…환승 편의 개선 기대

  • 손병현
  • |
  • 입력 2022-03-30 15:37   |  수정 2022-03-30 15:40
KTX 환승 대기 시간 2시간에서 50분으로 단축
편리한 협곡 열차 환승으로 관광객 늘어날 것으로 기대
캡처
백두대간 협곡열차 변경 시간표. 코레일 제공

경북 영주역에서 출발하는 백두대간 협곡열차(V-train) 운영 시각이 변경돼 KTX를 이용하는 관광객들의 환승 편의가 크게 개선된다.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31일부터 하루 4회 운영하는 영주∼분천∼철암 노선 협곡 열차 중 3개 노선의 시간을 조정한다고 밝혔다.

영주역 2511 열차(영주∼철암) 출발 시각을 오전 9시 32분에서 8시 31분으로, 2514 열차(철암∼영주) 도착 시각은 오후 6시 11분에서 6시 1분으로 앞당긴다.

또 분천역 2513 열차(분천∼철암) 출발 시각은 오후 2시 36분에서 2시 24분으로 조정해 양원역과 승부역 정차 시간을 10분으로 늘린다.

앞서 영주역에 정차하는 KTX-이음에서 협곡 열차로 갈아타려면 2시간가량 대기하는 등 관광객들의 불편이 있었다. 하지만 이번 운행 시각 변경으로 환승 대기시간이 50분으로 단축된다.

이에 따라 청량리역에서 출발하는 KTX-이음을 타고 영주역에 도착하면 백두대간을 여행할 수 있는 협곡 열차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한편 열차 예매는 레츠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및 모바일 앱 코레일톡에서 가능하다. 상세한 관광 정보 안내는 영주역 여행센터(☎ 054-639-2109)로 문의하면 된다.

손병현기자 why@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