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조류 배설물로 신음하는 대구 수성못 둥지섬 수목

  • 이현덕
  • |
  • 입력 2022-06-23 18:26   |  수정 2022-06-23 18:26
2022062301000735400029651
2022062301000735400029652
2022062301000735400029653
2022062301000735400029654

대구 수성못 둥지섬에 쌓인 조류 배설물로 인한 수목의 고사 우려가 본지의 보도로 지난 3월 알려졌음에도 〈본지 3월 2일 자 2면 참조> 관계기관의 대응 부족으로 23일 대구 수성못 둥지 섬 수목의 생장 저하가 뚜렸하게 관측되고 있다. 수성구청 관계자는 "헬기를 이용한 세척을 시도했으나 안전 상의 문제로 실패한 후 나무의사에게 자문도 구해보고, 지상에서의 인력을 이용한 세척 등 실시하는 등 다양한 대책을 마련 중이다"고 밝혔다.
이현덕기자 lhd@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