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지역 초등생 2명, 전국 다문화가족자녀 이중언어대회 대상과 우수상

  • 윤제호
  • |
  • 입력 2022-09-26 16:12  |  수정 2022-09-26 16:23

경산지역 초등학생 2명이 제9회 전국 다문화가족자녀 이중언어대회에서 대상인 여성가족부 장관상과 우수상을 각각 받았다.

26일 경산시 가족센터(센터장 정유희)에 따르면 두 학생은 지난 24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열린 대회에서 본선 진출 20명이 열띤 경연을 펼친 끝에 수상했다.

경상북도와 삼성이 주최하고 경상북도 가족센터에서 주관한 이 대회는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부모나라의 언어와 한국어를 동시에 구사할 수 있는 능력을 평가했다. 예선은 동영상심사로 이뤄졌다.

정유희 센터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다문화 자녀들이 이중언어를 사용하는 환경에 대한 자긍심을 갖고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산시 가족센터는 다문화가족 자녀들이 이중언어를 잘 사용할 수 있도록 이중언어환경조성 사업과 자녀성장지원사업의 엄마나라 언어배우기 이중언어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윤제호기자 yoonjh@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동정인기뉴스

영남일보TV

  •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