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서 영주시장, 설 연휴 첫날 민생현장 소통 나서

  • 손병현
  • |
  • 입력 2023-01-21 16:27  |  수정 2023-01-21 16:48  |  발행일 2023-01-21 제0면
비상근무 상황실 방문 안전대책 점검 및 귀성객 환영
영주
박남서 영주시장이 설 연휴 첫날을 맞아 영주역에서 귀성객들에게 영주시 관광 홍보를 하고 있다.
영주시
박남서 영주시장과 심재연 영주시의회장, 김화숙 영주시의회 부의장이 영주종합버스터미널에서 귀성객을 맞이하고 있다. <영주시 제공>

"설을 맞아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과 시민 모두가 풍요롭고 든든한 명절을 보내고, 따뜻한 정을 나누기를 희망합니다."

박남서 경북 영주시장이 설 연휴 첫날인 21일 영주역과 영주종합터미널에서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과 시민들을 환영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환영 행사는 귀성객들이 고향의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영주 주요 관광지와 관광정책 홍보를 병행해 관광도시 영주를 알리는 데 주력했다.

앞서 박 시장은 박형수 국회의원과 심재연 영주시의회 의장 등과 함께 비상 근무 중인 CCTV 관제센터, 영주경찰서, 영주소방서, 시청 상황실을 방문해 비상 근무자를 격려하고 안전대책을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박 시장은 "연휴 기간 시민들의 불편사항 해소 및 안전사고 예방 대책 등을 자세히 점검해 행정 공백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연휴기간 환경, 교통, 산불대응, 재해재난관리, 비상진료, 비상급수, 구제역·AI·ASF방역 등 시민들의 불편사항 해소를 위한 종합상황실 운영과 강설을 대비한 제설 대책 등을 포함한 설 명절 종합 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손병현기자 why@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