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포폴 의혹' 이부진…경찰 "입건 여부 곧 결정"

  • 입력 2020-02-20   |  발행일 2020-02-20 제11면   |  수정 2020-02-20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프로포폴을 상습적으로 투약했다는 의혹을 조사 중인 경찰이 조만간 이 사장의 입건 여부를 결정한다. 이용표 서울지방경찰청장은 19일 서울 종로구 내자동 청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건강보험공단,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 등에 적법하고 정상적인 진료였는지 질의했고 최근 결과를 회신받았다"라며 "거의 마무리 단계"라고 밝혔다.

이 청장은 "회신 내용은 말씀드리기 어렵다"면서 "우리가 그간 수사한 내용과 회신 온 내용을 종합해 관련자들의 입건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사회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