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사, 21일 거대 소행성 지구 접근 전망…충돌시 전 세계 지진과 쓰나미

  • 인터넷뉴스부
  • |
  • 입력 2020-05-20
2020052008564743682_00_823.jpg
사진:AFP
거대한 소행성이 지구로 날아오고 있다고 미국항공우주국(NASA 나사)이 발표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7일(현지시각) 나사는 21일 오후 거대 소행성이 지구에 근접할 것으로 전망했다.

나사에 따르면 소행성의 크기는 지름 670m(미터)~1.5km(킬로미터) 사이로 추정되며 초당 11.68km, 시속 4만2047km로 이동하고 있다. 이 소행성은 1997년 1월 한 점성술사에 의해 관측된 것으로 당시 136796(1997 BQ)라는 이름이 붙었다.

나사 측은 "약 6500만 년 전, 직경 10km 소행성이 유카탄반도를 강타했을 때 공룡 멸종이 초래된 것으로 연구됐다"라고 설명한 바 있다.

소행성은 아폴로 소행성으로 분류되는데 현재 지구와 태양 사이 1억5500만km에 이르는 1.3 천문단위 내에 들어올 것으로 예상돼 '근지구' 물체로 등록돼있다.

앞서 나사는 보고서를 통해 직경 1km의 소행성도 지구를 파괴할 수 있다고 했다. 소행성 충돌은 전 세계에 지진과 쓰나미 등을 일으킬 수 있다.

한편, 현재 천문학자들은 지구를 위협하는 소행성과 혜성 및 기타 물체 2000여 개를 추적하고 있다. 나사는 21일 지구 궤도로 접근할 이 소행성을 추적하고 있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국제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