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2027년까지 학교 건축물 석면 제거...매년 180억 이상 투자

  • 피재윤
  • |
  • 입력 2020-12-31   |  발행일 2021-01-04 제13면   |  수정 2020-12-31
2020123101001088400045301
경북교육청 전경

경북도교육청이 석면 없는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매년 180억원 이상 투자해 오는 2027년까지 학교 건축물 석면을 제거하기로 했다.

31일 도 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겨울방학을 이용해 91개교 17만2천015㎡의 석면을 제거하고, 내년에 79개교 12만4천157㎡의 석면 제거 사업을 수립·추진할 계획이다.

석면 제거 사업은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에 직결돼 있는 사업인 만큼 석면 제거 사업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시민단체 등 민간이 참여한 학교별 석면모니터단을 운영하고 있다.

모니터단은 석면 제거공사의 객관성 확보와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학교장 등 학교관계자·학부모·시민단체·감리원·외부전문가로 구성해 △석면 작업 사전 설명회 △집기 이동 후 사전청소 점검 △비닐 보양 확인점검 △석면 잔재물검사 등의 역할을 한다.

도 교육청은 석면제거공사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석면 잔재물검사 시 '잔재물 책임확인제'도 시행하고 있다.

학교 석면모니터단이 석면 잔재물검사를 실시해 '이상 없다'고 확인해야만 다음 공정으로 진행할 수 있다.

잔재물 검사에 불합격 판정을 받으면 해당 구역은 즉시 폐쇄하고 다시 정밀청소를 시행한 후 재검사를 받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편 도 교육청은 2020년 4월 기준 학교 건축물 전체 석면 면적 262만9천275㎡ 중 163만980㎡ 제거 완료해 62%의 석면을 제거했다.

박태경 시설과장은 "석면에 대한 학생·학부모·교직원들의 불안감이 해소될 수 있도록 석면 제거공사의 안전성과 신뢰성을 확보해 학부모님들이 안심하고 아이들을 학교에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피재윤기자 ssanaei@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교육/과학인기뉴스

영남일보TV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