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에스피·탑머티리얼 공모주 첫날 경쟁률, 에스비비테크 오전 11시 현재 경쟁률

  • 서용덕
  • |
  • 입력 2022-10-05 11:41
공모주.jpg
5일은 유기농 펫푸드 제조사 오에스피가 코스닥 상장을 위한 일반 청약 마지막 날이다.

4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오에스피의 일반 청약 첫날 경쟁률은 24.6대 1로 집계됐다. 주관사인 대신증권에 약 2만건의 주문이 들어와 청약증거금 약 530억원이 모였다.

앞서 오에스피는 지난달 27~28일 진행한 기관투자가 대상 수요예측에서 1582.8대 1의 경쟁률을 확보하며 흥행에 성공했다. 수요예측 신청 건수 등 단 두 건을 제외한 99.9%가 희망 공모가 상단 이상으로 공모가를 제시했다.

이에 오에스피와 대신증권은 공모가를 희망 범위(6300~8400원)의 최상단인 8400원으로 확정했다. 공모가 기준 예상 시가총액은 785억원이다.

오에스피는 2014년 설립된 회사로 유기농 반려동물 사료 제조를 주요 사업으로 펼치고 있다. 2019년 동물약품 전문 제조기업 우진비앤지의 자회사로 편입됐다. 우진비앤지가 45년 동안 쌓아온 제조 노하우와 특허 기술을 활용해 사업 시너지를 내고 있다. 오에스피는 모회사의 해외 네트워크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글로벌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향후 반려동물 의료 진단과 의약품을 제공하는 헬스케어 플랫폼과 반려동물 숙박, 장례, 보험을 연계하는 서비스 등을 신설해 사업 다각화를 이룰 계획이다.

오에스피는 14일 코스닥 상장 예정이다.

같은날 일반 청약이 시작된 2차전지 소재 기업인 탑머티리얼은 첫날 한 자릿수 경쟁률을 확보하는 데 머물렀다.

탑머티리얼은 경쟁률은 1.9대 1로 주관사인 한국투자증권에 약 1만건의 주문이 들어왔다. 청약증거금은 약 150억원이다.

앞서 진행한 기관 수요예측의 경쟁률은 451.5대 1로 집계됐다. 신청 수량 기준으로 약 97.4%가 희망 공모가 상단 이상에 주문했다. 이에 탑머티리얼과 한국투자증권은 공모가를 희망 범위(2만7000~3만원)의 최상단인 3만원으로 결정했다. 공모가 기준 예상 시가총액은 약 2395억원이다.

탑머리리얼은 2차전지 소재 기업이다. 2차전지 자동화 시스템 기업 코윈테크의 자회사다. 2차전지 제조사에 시스템 엔지니어링과 차세대 양극재, 고성능 전극 제조 등의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번 공모를 통해 확보한 자금을 양극재 생산라인 투자, 연구개발 및 운영자금에 사용할 예정이다.

sbb.jpg
한편, 이날 에스비비테크는 청약을 시작했다.

로봇 관절 역할’을 하는 하모닉 감속기 양산업체 에스비비테크가 공모가를 희망 밴드 최상단인 1만2400원으로 확정했다.

지난 9월 28일~29일 양일간 진행된 기관 투자자 수요 예측에서 1710개 기관이 참여해 1644.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가격 미제시 기관을 제외한 모든 참여 기관투자자들이 공모가 상단 혹은 초과의 가격을 제시했다.

공모 주식 수는 180만주, 공모 예정금액은 223억원 규모다. 상장 후 예상 시가총액은 약 737억원이다. 에스비비테크는 오는 5~6일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을 진행한 후 이달 17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 대표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이다.

에스비비테크는 미래에셋증권에서 진행중이며 오전 11시 현재 경쟁률은 0.25대1이다.
서용덕기자 sydkjs@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제인기뉴스

영남일보TV

  •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