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영교 벚꽃 절정

  • 이두영
  • |
  • 입력 2019-04-15   |  발행일 2019-04-15 제8면   |  수정 2019-04-15
20190415

지난 주말 벚꽃이 절정을 이룬 안동 월영교 주변 산책로가 상춘객들로 북적거렸다. 이 곳의 벚꽃은 안동호 영향으로 기온이 낮아 도심지보다 일주일가량 늦게 핀다. 이곳에선 아기자기한 수공예품을 파는 ‘월영 봄 특별장터’도 열렸다.
안동=이두영기자 victory@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