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문 영천시장 “전국 향우회에도 서한 보내 고향농산물 소비 촉구”

  • 유시용
  • |
  • 입력 2019-08-13   |  발행일 2019-08-13 제11면   |  수정 2019-08-13
농가 어려움 해소에 총력전
20190813

“영천은 도농복합도시로 농업이 잘돼야 지역 상권이 활성화합니다.”

최기문 영천시장<사진>은 평소 농업과 상권의 관련성을 강조해 왔다.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선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야 한다는 게 그의 지론이다.

최 시장은 “농업, 상업, 유통서비스업이 톱니바퀴처럼 맞물려 돌아야 하는데 올해는 생산량이 증가했지만 경기 침체에 따른 소비 부진으로 농특산물 가격이 오히려 하락해 농가의 어려움이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지역 농특산물 판촉행사를 위해 전국 향우회는 물론 각 기관, 단체에도 홍보 서한문 등을 보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영천=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