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전통주, 2023 부산국제주류&와인박람회 선보여

  • 피재윤
  • |
  • 입력 2023-12-05 13:31  |  수정 2023-12-05 13:31  |  발행일 2023-12-05
2023120501000136700005381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23 부산국제주류&와인박람회에 경북 안동시와 지역 5개 전통주 업체가 참가했다.<안동시 제공>

경북 안동시와 지역 5개 전통주 업체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 '2023 부산국제주류&와인박람회'에 참가해 국내·외 바이어와 참가자들에게 안동 전통주를 선보였다.

부산국제주류 & 와인박람회는 국내 및 세계 주류를 한 자리에 전시해 국내 유통 바이어 및 해외 바이어에게 상담 기회를 제공하고, 세계전통주페스티벌·국제맥주 및 기기설비산업전시회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는 국내 최고 주류 비즈니스 플랫폼이다.

안동에선 750년 전통을 자랑하는 대한민국 대표 명주 안동소주의 업체 중 △2대 명인이 만드는 은은한 향기와 감칠맛 조옥화 민속주 안동소주 △안동소주 명가의 25대손 박재서 명인이 빚은 명인 안동소주 △100% 유기농 통밀로 만든 전통수제방식의 프리미엄 소주 안동 진맥 소주 △국내산 쌀로 30일 저온숙성 발효해 깔끔한 맛을 내는 임하 막걸리 △부드러운 맛이 일품인 국내 크래프트 막걸리 선두주자 금계당의 막걸리·약주·탁주 등 5개 업체가 다양한 제품을 전시·홍보했다.

안동시는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 참가를 계기로 지역 전통주 업체들이 국내·외 시장을 개척하는데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며, 앞으로 더 많은 지역 업체가 참가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피재윤기자 ssanaei@yeongnam.com

기자 이미지

피재윤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