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거 '이만규 vs 김대현' 2파전 압축

  • 서민지
  • |
  • 입력 2024-06-17  |  수정 2024-06-16 16:35  |  발행일 2024-06-17 제3면
이만규 전반기 의장 VS 김대현 시의원 대결
시의원 26명 이 의장에게 후반기 의장 출마 요구
김대현, 17일 '의장 부당 연임 반대' 기자회견
시의회둘.jpg
이만규(왼쪽) 대구시의회 전반기 의장. 김대현 대구시의원. 영남일보DB

대구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거가 '2파전'으로 압축됐다. 이만규 전반기 의장과 김대현 대구시의원 간 양자 대결이 될 전망이다.

지역 정치권에 따르면, 지난 14일 대구시의원 26명(재적 의원 32명)은 수성구의 한 식당에서 모임을 갖고 이 의장에게 후반기 의장 선거 출마를 요구했다. 이 자리에는 의장 출마 후보군으로 분류됐던 이재화·하병문 시의원도 참석했다. 이 의장은 이들의 요청을 수락하면서 후반기 의장 선거 출마를 공식화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대현 대구시의원도 출마 채비에 나섰다. 김 시의원은 17일 오후 2시 대구시의회에서 '전례 없는 대구시의회 의장의 부당한 연임 반대 기자회견'을 예고했다.


그는 "이번 기자회견은 전례 없는 의회 권력 독점의 부당함을 세간에 알려 우리 의회가 좀 더 긍정적인 미래로 나아가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구시의회 후반기 의장·부의장 선거는 25일 제3차 본회의에서 치러진다. 후보 등록 기간은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다.


서민지기자 mjs858@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서민지 기자

정경부 서민지 기자입니다.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정치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