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경북 가볼 만한 곳

  • 임호
  • |
  • 입력 2020-01-24   |  발행일 2020-01-24 제15면   |  수정 2020-01-24
민속놀이·이벤트 '풍성'…무료입장·할인 '행복한 덤'

포항 신라마을·영주 선비촌 일원
전통체험·윷점보기 등 세시 행사
경주 황리단길 일원선 국악버스킹
서원·사찰·박물관 설날 공짜 입장

2020012201000941500039181
포항 귀비고·신라마을에서는 설연휴 기간 '신라마을에서 놀자!'라는 주제로 설맞이 행사를 개최한다. 지난해 설 때 방문객들이 민속놀이를 즐기고 있다. 〈경북도 제공〉
2020012201000941500039182
설연휴 기간 경주 보문단지 일대에서는 전통민속놀이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즐길 수 있다. 〈경북도 제공〉
선비촌세시행사_1
영주 선비촌 일원에서는 설연휴 기간 다양한 공연과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다. 〈경북도 제공〉


"설연휴 경북을 찾으면 경험하지 못한 세상을 볼 수 있습니다." 설연휴 기간(24~27일) 경북을 찾는 귀향·관광객을 위해 다채로운 문화관광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경북도는 민속놀이·이벤트는 물론 주요 문화 관광시설 할인 등 다양한 준비를 한 만큼 가족·친지와 함께 경북을 찾으면 오감을 만족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했다.

포항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내 귀비고·신라마을에서는 전통 민속놀이 체험과 양말목직조 체험을 할 수 있고, 영주 선비촌 일원에서는 새해 윷점보기·민속놀이 등 선비촌 세시행사가 진행된다. 의성 조문국박물관과 상주박물관에서는 전통놀이 체험, 무료영화 상영, SNS 인증 이벤트가 실시되며 의성컬링센터에서는 무료 컬링체험을 해볼 수 있다.

설연휴 첫날인 24일 안동역 앞마당에서는 설맞이 귀성객 환영행사가 예정돼 있다. 설 다음날인 26일 경주 황리단길 일원에서는 오후 1~3시 경주국악여행을 주제로 국악버스킹이 펼쳐져 관광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한다. 청도박물관에서는 설맞이 한마당 행사와 한국코미디타운 플리마켓이 열린다. 또 26~27일 국립 낙동강생물자원관에서는 설맞이 무료 영화기획전 및 생물·문화 한마당 행사가 펼쳐진다.

방문객을 위한 다양한 무료입장·할인 혜택도 진행된다. 가장 많은 무료입장 기회를 제공하는 지역은 경주다. 대릉원, 동궁과 월지, 김유신장군묘, 포석정 등에서는 설연휴 내내 한복을 착용한 방문객에게 무료입장 혜택을 준다. 또 경주 양동마을, 안동 하회마을, 도산서원, 봉정사, 영주 소수서원, 소수박물관, 선비촌, 고령 대가야박물관에서는 설날 당일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경주 보문단지 내 호텔과 리조트 등에서도 자체 이벤트를 준비했다. 소노벨 경주(캘리그래피 이벤트), 한화리조트(설맞이 가족놀이 한마당, 설맞이 행운의 로커를 찾아라), 일성보문콘도(윷놀이 이벤트) 등이 참여한다. 자세한 관광 프로그램 일정은 경북나드리 누리집(tour.gb.go.kr)이나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설명절 고향을 찾거나 관광과 휴식을 즐기려는 국민을 위해 경북도는 오감을 자극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경북에서 사랑하는 가족·연인·친구와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임호기자 tiger35@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