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여성단체 회원 2천명 "홍준표를 대통령으로" 지지 선언

  • 민경석
  • |
  • 입력 2021-10-21 20:21   |  수정 2021-10-21 21:02
2021102101000675600026921
대구지역 여성지도자 모임 회원들이 21일 오후 3시 국민의힘 대구시당에서 대선 주자인 홍준표 의원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정순천 전 수성구갑 당협위원장 제공

대구지역 여성단체 회원 2천여 명이 21일 국민의힘 대선 주자인 홍준표(대구 수성구을) 의원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정순천 전 대구 수성구갑 당협위원장을 필두로 한 '대구지역 여성지도자 모임' 회원들은 이날 오후 3시 국민의힘 대구시당에서 "대한민국을 국익 중심의 국가 경영으로 국민 통합을 이뤄낼 수 있다는 점에서 홍준표 의원 지지를 선언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홍 의원이 한국 현대사의 고난과 영광을 숙성시켜온 도덕적이고 깨끗한 지도자"라며 지지를 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정부·여당을 향해 "경제 정책과 부동산 정책에 대한 실패와 여당 소속 광역단체장들의 잇따른 성범죄로 여성들의 자긍심에 상처를 줬다"고 비판했다.

여성지도자 모임 회원들은 또 "진충보국의 이념으로 최선을 다해 홍 의원을 지지하고 함께 할 것이며 국민이 행복한 국가를 만들어 가는 데 앞장서겠다"고 선언했다.
민경석기자 mean@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정치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