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공단동 공장 폭발사고 발생…작업자 3명 2~3도 화상 병원 이송

  • 박용기
  • |
  • 입력 2024-06-21 20:13  |  수정 2024-06-24 09:09  |  발행일 2024-06-21
폴리에스터 첨가제 제작 공정 중 믹싱베셀에 용접을 하기 위해 용접봉을 접촉하는 순간 폭발 발생
2024062101000697600029311
구미소방서 전경<영남일보 DB>

경북 구미시 공단동에 있는 한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작업자 3명이 2~3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21일 구미시와 구미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53분쯤 구미시 공단동에 있는 폴리에스터 취급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폴리에스터 첨가제 제작 공정 중 믹싱베셀에 용접을 하기 위해 용접봉을 접촉하는 순간 폭발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폭발로 50대 남성이 전신 2도 화상, 50대 여성과 40대 남성은 전신 2~3도 화상을 입고 대구와 구미 병원으로 각각 이송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세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박용기기자 ygpark@yeongnam.com 

기자 이미지

박용기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