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선물 특집] 더 현대 대구 '와인의 황제' 샤토 디켐 컬렉션

  • 이남영
  • |
  • 입력 2023-09-14  |  수정 2023-09-14 07:28  |  발행일 2023-09-14 제11면
이색 청과 세트 구성 다양화
모바일 배송접수시스템 운영

MINH4681-2
현대백화점은 오는 27일까지 '2023년 추석 선물세트 본판매' 행사를 진행한다. <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은 오는 27일까지 더현대 대구 등 전국 16개 전 점포 식품관과 온라인몰인 더현대닷컴·현대식품관 투홈·현대H몰에서 '2023년 추석 선물세트 본판매' 행사를 진행한다. 친환경 한우와 신품종 이색 청과 등 1천여 종의 선물 상품을 선보인다.

현대백화점은 가치소비 트렌드에 맞춰 친환경 한우·신품종 청과·희귀 와인 등 프리미엄 선물세트 물량을 대폭 강화했다. 특히 올 추석에는 연휴가 길다. 여행을 떠나는 대신 고향에 고가(高價)의 선물을 보내려는 고객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정육제품 중엔 '친환경 한우 선물세트' 5종이 눈에 띈다. 환경친화적 한우는 동물복지, 저탄소, 방목 사육, 무항생제 등 자연친화적이고 지속가능한 축산 환경에서 사육됐다. 대표 상품은 전북 정읍 '다움농장 동물복지 한우세트'(47만원)다.

프리미엄 선물 수요를 겨냥해 100만원 이상 초(超)프리미엄 선물세트 물량도 전년 대비 50% 이상 늘렸다. 1++등급 한우 중에서도 마블링 최고 등급(No.9)만 사용한 '현대명품 한우 넘버나인'(300만원)과 '현대명품 한우 프리미엄'(200만원) 등이 대표적이다.

청과 선물세트는 구성을 다양화했다. 사과·배는 물론, 최근 선물 수요가 크게 늘고 있는 샤인머스캣·멜론·애플망고 등 디저트 과일을 혼합 구성한 선물세트 물량을 지난해보다 20% 확대했다. '현대명품 혼합과일 특 세트'(24만~26만원), '샤인머스캣·사과·배·애플망고 세트'(17만~19만원), '현대명품 사과·배 매 세트'(19만~21만원)가 눈여겨볼 만하다.

현대백화점은 국내 농축수산물 명절 선물가액 상한이 30만원으로 상향됨에 따라 20만~30만원대 선물세트 물량도 집중적으로 늘렸다. 프리미엄 한우, 굴비, 과일 등에 고객 호응이 높을 것으로 예상되면서 이 물량을 최대 30%까지 확대했다.

시중에서 구하기 힘든 희귀 와인들도 대거 내놓았다. 총 2억4천만원을 호가하는 국내 유일 샤토 디켐 버티컬 세트(64병 구성)를 비롯해 프랑스·이탈리아·미국 등 각 산지를 대표하는 10만~50만원대 와인 세트까지 다양하게 준비했다.

더현대 대구는 이번 명절 상품 배송 접수에 '모바일 접수 시스템'을 선보인다. 영수증만 있으면 링크를 통해 어디서든 직접 원하는 수취인에게 배송 접수를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오는 18일부터 구매 후 바로 상품을 픽업해 갈 수 있는 '핸드캐리 특화상품 존'을 운영한다.

이남영기자 lny0104@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이남영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제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