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태우 공천 취소 사태 직격한 홍 시장…"우리가 투표할 맛 나겠나"

  • 서정혁,정지윤
  • |
  • 입력 2024-03-15 09:57  |  수정 2024-03-15 11:12  |  발행일 2024-03-15
홍 시장 15일 SNS에 당 지도부 비판글 올려
홍 시장 "공당의 공천이 호떡 뒤집기 판도 아니고" 날세워
2024031501000494000020601
홍준표 대구시장. 영남일보 DB
KakaoTalk_20240315_093130483
홍준표 대구시장 페이스북. 페이스북 캡쳐

홍준표 대구시장이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가 도태우 후보(대구 중남구)에 대한 공천 취소를 결정한 것에 대해 비판했다.

홍 시장은 15일 오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페이스북을 통해 "경선으로 후보 됐으면 다음 판단은 본선에서 국민에게 맡겨야지 무슨 공당의 공천이 호떡 뒤지기 판도 아니고 이랬다 저랬다 (하냐)"고 했다.

이어 홍 시장은 "의료대란 등 중요 국가정책 대안 발표는 하나도 없고 새털처럼 가볍게 처신하면서 매일 하는 쇼는 셀카 찍는 일 뿐이니 그래 가지고 선거 되겠나"고 했다. '셀카 찍는 일'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가리킨 것으로 해석됐다.

또 그는 "일부 영입 좌파들에 얹쳐서 우왕좌왕하는 정당이 돼 버렸는데 우리가 투표 할 맛 나겠나"라면서 "추가로 확인됐다고 한 건 문재인 정권 때 모두 눈치 보는데 거리에 나가 대여 투쟁한 거였다. 그 때 니들은 어디에 있었나? 또 가처분 파동 일어 나겠네"라고 했다.

서정혁기자 seo1900@yeongnam.com
정지윤기자 yooni@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서정혁 기자

기사 전체보기
기자 이미지

정지윤 기자

영남일보 정지윤 기자입니다.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정치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