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지방산림청, 울릉도 산마늘 양여

  • 피재윤
  • |
  • 입력 2024-04-04 10:00  |  수정 2024-04-04 10:23  |  발행일 2024-04-05 제10면
2024040301000125000004801
울릉도 산마늘<남부지방산림청 제공>

남부지방산림청이 산촌주민 소득증대를 위해 울릉도 성인봉 주변 국유림 일원에 자생하는 산마늘·전호 등 산나물류 일체를 지역 주민에게 양여키로 했다.

양여사업은 2년 이상 울릉도에 거주한 주민 중에 울릉군산림조합을 통해 산나물 채취를 신청한 680여 명을 대상이며, 오는 20일까지 1인당 하루 20㎏까지 채취할 수 있다.

남부지방산림청은 산나물 양여사업을 통해 주민들이 단기수익을 창출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산나물 채취 중 실족 및 추락으로 인한 사망사고(2011~2022년·26건)를 방지하기 위해 채취자를 대상으로 교육 등 안전사고 예방에 나서고 있다.

최영태 청장은 "희귀멸종위기 식물로 지정된 산마늘 자원의 보호와 무분별한 남획 및 뿌리채취, 불법 임산물 채취 등을 예방하기 위해 유관기관과의 합동단속 및 자체단속을 계획해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한편 남부지방산림청은 소중한 산림자원을 보호해 후손에게 물려줄 수 있도록 산불 예방과 울릉도의 우수한 산림자원 보존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도 당부했다.


피재윤기자 ssanaei@yeongnam.com

기자 이미지

피재윤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