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생활자원회수센터 본격 가동

  • 피재윤
  • |
  • 입력 2024-06-18 19:15  |  수정 2024-06-18 19:19  |  발행일 2024-06-18
2024061801000559500023511
경북 안동시 생활자원회수센터<안동시 제공>

경북 안동시가 재활용 가능 자원을 효율적으로 선별 처리하기 위한 '안동시 생활자원회수센터'를 준공하고, 시운전을 거쳐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안동시는 1인 가구 증가 등 시민 생활 패턴의 변화로 재활용품 발생량이 증가함에 따라 기존 노후 재활용선별장을 대체하고 안정적인 공공재활용 기반시설 확충을 위해 2020년부터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국비예산을 확보, 생활자원회수센터 조성사업을 추진했다.

안동시 수하동 광역매립장 내 위치한 생활자원회수센터는 지상 2층·연면적 3천248㎡, 1일 재활용품 처리용량 20t 규모로 총사업비 90억 원을 투입해 올해 4월 준공했다.

이번에 준공된 생활자원회수센터는 진동선별기·플라스틱 자동선별기·자력선별기·압축기 등 최신 자동화 선별장치 등을 도입, 12종의 재활용품을 효율적으로 선별해 자원재활용 경제성을 높였다.

안동시 관계자는 "생활자원회수센터 본격 가동과 함께 안동형 클린하우스를 통한 재활용품의 빈틈없는 분리배출과 효율적인 수거로 자원재활용을 촉진하고, 청결한 도시환경을 통한 클린시티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피재윤기자 ssanaei@yeongnam.com

기자 이미지

피재윤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