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덕대, 올해 특수교사 임용시험 합격자 54명 배출

  • 송종욱
  • |
  • 입력 2020-02-14   |  수정 2020-02-14
2020021401000605100024631
위덕대학교가 올해 특수교사 임용시험에서 54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사진은 위덕대 본관 전경.

위덕대학교(총장 장익)는 2020학년도 특수교사 임용시험에서 모두 54명의 최종 합격자를 배출했다고 14일 밝혔다.

위덕대 특수교육학부는 2018년 28명, 지난 해 31명의 합격자를 배출해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지역별 합격자는 경북 8명·울산 7명·대구 7명·경남 7명·부산 4명 등 영남권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이어 서울·경기·인천이 9명, 대전·충남·충북이 9명, 강원 2명, 제주 1명 등 전국 12개 시·도에서 고른 합격자가 나왔다.

위덕대는 높은 합격률과 함께 매년 각 지역의 수석과 차석 합격자를 다수 배출했다.
올해는 지난 해에 이어 경북·울산에서 잇따라 수석 합격자가 나왔다. 또 제주도에서 수석이, 충북에서 차석 합격자가 배출됐다.

위덕대는 지방사립대라는 어려운 교육 환경에도 체계적인 학생지도시스템 운영으로 특수교사 임용시험에서 높은 합격률을 보이고 있다.

이수정 특수교육학부장은 “현장 경험을 겸비한 다양한 전공 분야 교수진이 포진해 임용학습실 운영·멘토링과 특강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으로 매년 전체 합격자 가운데 90%의 학생들이 대도시의 고시학원을 다니지 않고 대학의 지원만으로 임용시험에 합격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주=송종욱기자 sjw@yeongnam.com

교육/과학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