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3분기 기준 역대 최고 실적

  • 최수경
  • |
  • 입력 2023-11-14 23:29  |  수정 2023-11-15 07:44  |  발행일 2023-11-15 제11면
2023111401000496500019291
티웨이항공 올 1~3분기 누적 실적.

대구에 본사를 둔 저비용항공사(LCC) 티웨이항공이 창사이래 3분기 기준 역대 최고실적을 냈다.

티웨이항공은 올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3천451억원, 영업이익 346억원으로 잠정집계됐다고 14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118%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지난해 적자에서 올해 흑자로 돌아섰다.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역대 3분기 최대실적이다.
3분기 연속 흑자를 이어가고 있는 티웨이항공은 올해 1∼3분기 누적 실적에서도 역대 최대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 누적 매출은 9천898억원, 누적 영업이익은 1천371억원이다.

티웨이항공은 지난해 도입한 A330 대형기를 통해 올 3분기 시드니·싱가포르·비슈케크·울란바토르 등 중·장거리 노선을 다각화한 것이 실적개선 효과를 본 것으로 분석했다. 지방공항에서 출발하는 노선을 확대해 비수도권 여객을 흡수한 점도 실적 견인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보인다.

티웨이항공은 내년에 대형기를 포함해 총 7대의 항공기를 신규 도입한다. 이를 통해 노선 확장 및 기재 운용의 효율을 높여 수익성을 증대할 계획이다.

티웨이항공 측은 "여름휴가와 추석 황금연휴로 항공 여행 수요가 강세를 보인 가운데 중·장거리 및 지방 공항발 노선 다양화로 수익성을 높인 점이 실적 향상에 기여했다"며 "올 4분기와 내년에도 효율적 기재 운용과 노선 전략으로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시웅 기자

기자 이미지

최수경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제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