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물단지 낙엽, 친환경 퇴비로 재활용

  • 윤관식
  • |
  • 입력 2018-11-22   |  발행일 2018-11-22 제1면   |  수정 2018-11-22
애물단지 낙엽, 친환경 퇴비로 재활용

매년 처리비용으로 4천만~5천만원이 소요되는 가을철 골칫덩이인 낙엽이 친환경 퇴비로 활용되고 있다. 21일 오전 대구 수성구 삼덕동의 한 텃밭에서 농부가 수성구청으로부터 무상으로 제공받은 낙엽을 텃밭에 뿌리고 있다. 농부는 “낙엽을 뿌리고 2년 정도 지나면 땅이 비옥해져 작물이 잘 자란다”고 했다.

윤관식기자 yks@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