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대목 북적이는 안동 전통시장

  • 이두영
  • |
  • 입력 2020-01-23   |  수정 2020-01-23
2020012301000995200041281

설 명절을 앞둔 22일 5일장이 열린 안동 중앙신시장은 차례 용품을 구입하기 위한 시민들로 발 디딜 틈 없이 북적였다.

상인들은 밀려드는 주문에 연신 손을 바쁘게 놀리고, 난전에서도 몰리는 사람들이 잰걸음을 하는 등 풍성한 대목장 분위기를 연출했다.
안동=이두영기자 victory@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