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

  • 송종욱
  • |
  • 입력 2021-04-08 17:39   |  수정 2021-04-08 17:48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함께 노력"
2021040801000330900013031
지난 7일 한수원이 경주·서울·대전 등 3개 지역을 화상으로 연결해 '생태계 재도약을 위한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를 열고 있다. <한수원 제공>


한국수력원자력<주>는 지난 7일 '생태계 재도약을 위한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를 열었다.

경주·서울·대전 등 3개 지역을 화상으로 연결해 진행된 간담회는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비롯해 한국전력기술·한전KPS·한전원자력연료·두산중공업·무진기연 등 11개 업체의 경영진이 참석했다.

간담회에는 원자력 관련 업체 경영진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동반 성장·지역 상생·소통 협력을 주제로 의견을 나눴다.

이들은 원자력 생태계 재도약을 위한 방안을 찾고, 해외 수출 촉진을 위한 세일즈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적극해서 동참하기로 했다.

정재훈 사장은 "지난 한 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도 모든 업체들이 원전 생태계 유지와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며 "원자력 생태계가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재도약 할 수 있도록 모두가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송종욱기자 sjw@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동정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