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서 왕산 허위 선생 순국 113주기 추모제

  • 백종현
  • |
  • 입력 2021-10-21   |  발행일 2021-10-25 제23면   |  수정 2021-10-25 08:34
2021102101000664200026572
장세용 구미시장이 구미시 임오동 왕산 허위 선생기념관 내 경인사에서 113주기 추모제를 봉행하고 있다.<구미시 제공>
2021102101000664200026573
구미시 임오동 왕산 허위 선생기념관 내 경인사에서 113주기 추모제를 봉행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있다.<구미시 제공>

왕산 허위 선생 순국 113주기를 맞은 21일 구미시와 <사>왕산기념사업회는 구미시 임오동 왕산 허위 선생 기념관 내 경인사(사당)에서 추모제를 봉행했다.


이날 추모제는 장세용 구미시장은 초헌관, 김재상 구미시의회의장은 아헌관, 우연식 대구지방보훈청 보훈과장은 종헌관을 맡았고, 왕산 선생 유족 등 20여명이 참여했다.


왕산 선생(1855년~1908년)은 구미시 임은동에서 출생하였다. 대한제국 시기 평리원 수반판사, 재판장(대법원장), 비서원 승(대통령비서실장) 등 관직에 근무했다. 일본 침략을 저지를 위해 수차례 의병을 일으켰고, 전국 의병장과 연합한 13도 창의군을 결성, 의병총대장으로 서울로 진격했으나 일본군에 붙잡혀 서대문 형무소 제1호 사형수로 순국했다.

 

2021102101000664200026571
장세용 구미시장이 구미시 임오동 왕산 허위 선생 기념관 내 경인사에서 113주기 추모제를 봉행하고 있다.<구미시 제공>

서울시는 동서를 관통하는 도로를 ‘왕산로’로 명명했고, 1962년 정부는 왕산 허위 선생에게 건국훈장 대한민국장 제1호를 추서했다 .

 

왕산 선생 형제와 사촌은 3대에 걸쳐 항일 의병 및 독립운동을 한 집안으로 유명하다. 저항시인 이육사의 외가다.
백종현기자 baekjh@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동정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