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블루레인 2012'로 국민요정 계보 잇는다

  • 김진년
  • |
  • 입력 2012-08-28 00:00  |  수정 2012-08-28

상큼 걸그룹 걸스데이가 '블루레인 2012'로 '원조 국민요정' 핑클의 아성을 이었다.

27일 핑클의 데뷔곡 '블루레인'을 리메이크한 '블루레인 2012'를 발표한 걸스데이는 발매와 동시에 음원차트 1위에 오르며 원조에 맞먹는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20120828

'블루레인 2012'는 원곡의 작곡가이자 국내 최고의 프로듀서 신인수의 20주년 프로젝트 'THE S' 두번째 곡으로 걸스데이의 목소리로 재탄생하며, 최근 부는 복고열풍과 맞물려 더욱 향수를 자극하고 있다.

특히 기존의 풋풋한 소녀 감성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와 신스 사운드를 접목시킨 현대적인 멜로디에 랩을 가미해 원곡보다 다이나믹한 리듬과 세련미를 자랑하고 있다.

음악을 접한 네티즌들은 "예나 지금이나 명곡", "걸스데이 목소리로 다시 득데 되다니 감격!", "핑클 만큼이나 매력폭발!"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K-POP 부흥기를 일궈낸 작곡가 신인수의 프로젝트 'THE S'는 신인수 작곡가의 감성이 담긴 신곡들과 그동안 사랑받았던 히트곡들의 리메이크 버전을 동시에 맛볼 수 있는 프로젝트로 디지털싱글로 먼저 공개될 예정이다.

/ 김진년 기자 Yvision@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연예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