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풀전 맹활약 황희찬, 미나미노 제치고 팀 최고 평점 기록

  • 인터넷뉴스부
  • |
  • 입력 2019-10-03 00:00  |  수정 2019-10-03
20191003
사진:연합뉴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2경기 연속 골을 터트리는 등 멀티 공격포인트로 활약한 황희찬(23·레드불 잘츠부르크)이 팀 내 최고 평점을 받았다.


황희찬은 3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린 UCL 조별리그 E조 2차전 리버풀과의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하며 1골-1어시스트로 활약했다.


잘츠부르크는 디펜딩 챔피언 리버풀에 3-4로 석패했지만 황희찬은 2경기 연속 골과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활약했다. UCL 2경기에서 황희찬은 2골 3어시스트를 기록 중이다.


황희찬은 지난달 18일 헹크(벨기에)와 E조 1차전에서 1골 2도움의 맹활약을 펼쳤다.


축구 통계 전문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황희찬에게 평점 8.18점을 부여했다. 황희찬은 나란히 1골-1어시스트를 기록한 미나미노(8.16점)를 근소하게 제치고 팀 내 최고 평점을 기록했다.


황희찬은 팀이 0-3으로 끌려가던 전반 39분 리버풀 수비수 반 다이크를 제치고 만회골을 터트렸다. 황희찬은 후반 11분에도 왼쪽 측면에서 날카로운 왼발 크로스로 미나미노 다쿠미의 2-3 추격 골에 도움을 주면서 멀티 공격포인트를 완성했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스포츠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