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지역소멸대응 정책 간담회, 안건들 행안부 건의

  • 배운철
  • |
  • 입력 2022-08-10 09:37   |  수정 2022-08-10 09:46
2022081001000312200011841
청송군이 지역소멸대응 정책 간담회를 갖고 있다. <청송군 제공>


청송군(군수 윤경희)이 최근 지역소멸대응 정책 간담회를 갖고 논의한 의견들을 행정안전부에 보냈다.

이번 간담회는 행안부에서 지역소멸위험지역의 현실적인 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로, 소기홍 행안부 장관정책보좌관이 방문한 가운데 이성호 부군수와 주요 부서장, 친환경영농조합법인 대표 등이 참석해 의견을 나누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청송군은 이날 지역소멸위험 극복을 위해 필요한 규제완화정책과 단순한 현금성 지원이 아닌 교육, 의료, 문화 등 지역이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할 생활인프라 구축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접근성 개선을 위한 SOC 확장 등 인구감소로 인한 지역소멸에 대응하기 위한 근본적인 방안들에 대한 관심을 촉구했다.

또 농지, 산지전용이나 환경영향평가, 수변구역 행위 제한, 용도지역변경 등 지방자치단체가 공익적 목적을 위한 사업임에도 관계 행정기관과의 협의 등으로 사업이 지연되는 등의 문제에 대한 종합적인 특례 규정 제정 등의 의견을 밝혔다.

특히 농촌지역의 특성에 맞는 영농인력 수급을 위한 정책마련과 규제개선에 대해서도 촉구하는 등 지역 주요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설명했다.

윤경희 군수는 "중앙정부와 지방정부가 소통하는 가운데 소멸위험에 처해있는 지역에 정말 필요한 규제 완화와 실효성 있는 정책 수립의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운철기자 baeuc@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동정인기뉴스

영남일보TV

  •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