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택트 힐링·치유] 칠곡…자연·역사적 현장 한번에 보는 관호산성둘레길

  • 마준영
  • |
  • 입력 2020-07-17   |  발행일 2020-07-17 제37면   |  수정 2020-07-17
대구경북 가볼만한 곳
낙동강변 단란한 가족나들이 소문 칠곡보공원
자연 지형 이용한 가산산성, 트레킹 안성맞춤
넓고 울창한 숲속 전국 5대 '숲체원' 품속 휴식

휴가 시즌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코로나로 외국 여행은 꿈도 못꾸는 형편. 국내 여행도 불안하기만 하다. 코로나를 피해 사람 왕래가 비교적 적고 청정한 자연을 즐길 수 있는 곳이 있으면 그야말로 '딱'이다. 경북 칠곡군은 대구·구미·김천 등 대도시 한가운데 있어 접근성이 뛰어나면서도 천혜의 자연환경을 지니고 있다.

낙동강을 따라 소규모 가족단위 여행, 실외 관광지, 자연 힐링 등 열린 공간에서 주변사람과 거리두기를 유지하면서 즐길 수 있는 칠곡군 언택트 관광지 10곳을 소개한다.

◆관호산성둘레길=칠곡군 약목면 관호리 일원의 도보여행코스인 관호산성둘레길은 아름다운 자연과 역사적인 현장을 두루 둘러볼 수 있다. 칠곡군 약목면 관호2리(옛 왜관마을)에 위치한 관호산성 내성 석축을 따라 총 2㎞ 구간을 안전하게 걸을 수 있는 도보여행길이다. 칠곡보 입구에서 관호산성을 오르면 정상에 낙동강을 바라보며 평화를 기원한다는 의미를 담은 관평루가 있으며, 탁트인 관평루에서 칠곡보와 낙동강의 전체적인 전경을 조망할 수 있다. 

2020070701000302000012051
칠곡보생태공원 전경과 가산산성 진남문(작은 사진). 〈칠곡군 제공〉


◆칠곡보생태공원=칠곡보생태공원은 석적읍 중지리 일원 낙동강변에 위치하고 있다. 낙동강을 전면에 두고 탁트인 전경을 만끽하면서 단란한 가족 나들이를 즐길 수 있는 핫 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드넓은 잔디밭은 아이들이 뛰어놀기에 좋고, 바닥분수대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도 있으며, 놀이터도 갖추고 있다. 인근에 관호산성둘레길, 낙동강역사너울길, 칠곡보오토캠핑장이 있어 야외 캠핑 및 산책을 즐기기에 최적의 장소다.

◆동명수변지생태공원=칠곡군 동명면 구덕리에 위치하고 있다. 생태학습관·테마초화원·생태연못·바닥분수 등 자연 친화적인 생태체험지구로, 주차장·화장실·쉼터 등 편의시설과 수면 위 데크형부잔교, 주탑 형식 현수교인 송림수변교가 설치돼 있다. 특히 한티가는 길 4구간도 연계돼 있어 산책과 공원나들이를 즐기기에 최적의 장소다. 근처에 천년 고찰인 송림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드라이브코스로 유명한 팔공산이 위치해 있다. 인근에 식당들도 많아 맛집 찾기 등 다양한 경험을 즐길 수 있다.

2020070701000302000012052

◆가산산성= 자연지형을 이용해 산성을 쌓았는데 내·중·외성이 다른 시기에 축성돼 조선시대의 건축기법을 시대적으로 잘 보여주고 있다. 해발 901.6m로 임도가 잘 갖춰져 있어 트레킹을 즐기기에 적당하다. 암괴류·세계최대 복수초 군락지·가산바위 등 수려한 자연경관을 가지고 있어 많은 등산객이 방문하고 있다. 최근 가산바위는 드라마 '왕이 된 남자'의 촬영지로 알려지면서 더욱 유명해졌다.

◆국립칠곡 숲체원=짙푸른 유학산(해발 839m) 산자락에 자리 잡은 국립 칠곡숲체원은 산림청 산하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운영하는 전국 5곳의 숲체원 가운데 하나다. 무려 30㏊(약 10만평)의 넓고 울창한 숲속에 단체동과 가족동(숲속의 집) 등 숙소와 대강당·회의실·식당·다목적광장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어 단체와 개별 관광객 모두 수용이 가능하다. 숲체원의 다누리 길은 1.5㎞ 무장애 데크로드를 포함해 3㎞의 숲길 산책을 통해 힐링할 수 있다.

◆한티 가는 길= 19세기 종교박해시기에 한티성지로 향하던 순례자의 길을 모티브로, 왜관 낙산 가실성당에서 동명 한티 성지까지 5구간으로 나뉘어 있다. 총 45.6㎞의 길을 걷는 동안 20개의 명소를 스탬프 투어로 즐기며 칠곡군의 역사·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그대 어디로 가는가"라는 화두를 통해 자연을 걸으며 자신을 돌아보고 나를 찾는 힐링의 도보길로 특히 3구간과 5구간의 경관이 아름답기로 유명하다.

◆팔공산 금화자연휴양림=팔공산 자락에 위치해 숲이 울창하고 다양한 수종의 활엽수로 인해 여름에는 녹음이 짙고 가을에는 단풍이 장관을 이룬다. 휴양림 내에 야영장과 숲속의 집·카라반 등 숙박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다목적 구장 및 어린이 놀이터도 구비돼 있다. 산책로도 잘 정비돼 있어 간단한 산책을 즐길 수 있으며, 지금은 폐광된 금광인 금화갱도에서 동굴 체험도 가능하다.

◆송정자연휴양림 =기반산 아래 자락에 위치하고 있으며 다앙한 수종이 빼곡하게 어우러진 곳이다. 완만한 등산로가 안전하게 잘 갖춰져 있고 숙박을 할 수 있는 숙박동과 캠핑이 가능한 데크까지 있어 가족단위 방문객이 특히 많다.

◆가실성당= 순교자가 살았던 곳에 설립된 가실성당은 1895년 9월 정식으로 설립됐다. 10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고 있으며 세월에 비해 건물이 잘 보존돼 있어 신자뿐만 아니라 탐방객들이 자주 방문하고 있다. 한티가는길의 시작점이며 성당 뒤편에는 '숲속의 십자가 길'로 알려진 산책로가 있다. 영화 '신부수업'의 촬영지로 아름다운 경관을 자랑한다.

◆가산수피아 = 학이 무리지어 놀던 유학산 북쪽 기슭에 자리한 전국 최대 민간정원 가산수피아는 45년생 아름드리 벚꽃 나무길과 테마정원·허브원·분재원 등이 있어 이색 캠핑을 즐길 수 있다.

마준영기자 mj3407@yeongnam.com

위클리포유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